공지사항 상세보기
제목
등록일 2017.09.08 00:28 조회수 215

[뉴시스] 생태계서비스 아시아총회 폐막…'안산선언문' 발표.jpg

 

경기 안산에서 열린 '생태계서비스파트너십 아시아 총회'가 3일 폐막했다.

 

안산시는 이날 오후 한양대학교 에리카캠퍼스 게스트하우스에서 '제1회 생태계서비스파트너십 아시아 총회' 폐회식을 열었다.

 

행사에는 돌프 드흐룻 생태계서비스파트너십(Ecosystem Service Partnership·ESP) 공동의장, 전재경 한국생태계서비스네트워크 대표, 김종천 국립공원관리공단 이사, 제종길 안산시장, 아시아 21개국 생태계 전문가 등 100여명이 참여했다.

 

참가자들은 이번 총회에서 '도시숲과 도시생물다양성' 등 21개 주제에 대한 네트워크를 구축해 공동 프로젝트를 진행하기로 결정했고, 한국에 생태계서비스파트너십 아시아 지역사무소 설립이 필요하다는 뜻을 모았다.

 

이어 'ESP 아시아 총회 안산선언문'을 통해 "아시아 ESP 네트워크와 국제 ESP에 아시아 도시적 생태계에 대한 유지, 복구를 촉구한다"고 밝혔다.

 

또 "ESP 회원국 안의 공공기관, 비정부기구(NGO), 민간기업은 각국의 생태계 보존과 법률시스템 아래 생태계서비스에 대한 지불을 통해 이익공유를 할 수 있도록 하고, 생물다양성과 환경협력 활동의 촉진을 지역주민과 함께할 것을 요청한다"고 강조했다.

 

- 후략 -

 

/2016.6.3 뉴시스

 

원문 보기 : http://www.newsis.com/ar_detail/view.html?ar_id=NISX20160603_0014128036&cID=10803&pID=10800

총 게시물은 75건 입니다.
번호 제목 등록일 조회수
공지 [환경미디어] 한반도 평화 시대, DMZ를 생태의 땅으로 보전할 수 있는가 2018.07.31 34
공지 [동아일보]“사유지 곶자왈 매입해 ‘생태계 보고’ 지키자” 2018.07.31 34
55 [연합뉴스] 신젠타코리아 꿀벌을 배우는 종로 감고당 문화꽃길 조성 2017.09.08 238
54 [내일신문]생명의 땅 '호조벌' 시흥시민들이 지킨다 2017.09.08 248
53 [중도일보] ‘생명의 땅 호조벌 희망을 꿈꾼다’ 2017.09.08 231
52 [중앙일보] 두루미가 땅 주인 됐다…철원 동송읍 '두루미네 땅' 선포 2017.09.08 254
51 [헤럴드 경제] 천년역사 품은 ‘미르숲’ 조성 2017.09.08 230
50 [아주경제] 시흥 夜 밤, 호조벌 논두렁 걷기 행사 2017.09.08 233
49 [중부일보] 파주 DMZ생태관광지원센터, 22일 개관 2017.09.08 223
48 [CNB NEWS] 경기관광공사, 오는 24일 평화누리길 걷기행사 개최 2017.09.08 226
47 [중부일보] 경기도, 세계적 환경전문기구 ESP 아시아사무소 유치…'DMZ 생태보존' 공동 추진 2017.09.08 245
46 [NEWS 1] 70배 성장 서울 도시양봉 비전은?…시민좌담회 개최 2017.09.08 231
45 [SBS뉴스] 점박이물범 '복돌이', 구조 5년 만에 야생방류 2017.09.08 219
44 [뉴스1] "생물권보전지역 네크워크 구축해야" 제주서 5개 지역 BR 워크숍 개최 2017.09.08 220
43 [국민일보] 멸종위기 점박이물범 최대 서식지 보호활동 백령도 청소년들이 나섰다 2017.09.08 221
42 [뉴스토마토] (시론)'600만불의 사나이'와 자연의 값 2017.09.08 217
» [뉴시스] 생태계서비스 아시아총회 폐막…'안산선언문' 발표 2017.09.08 215
40 [뉴시스] "도시숲, 다양한 생태계서비스 제공" 생태계 아시아총회 2017.09.08 162
39 [아시아뉴스통신] 안산시, '제1회 생태계서비스파트너십 아시아 총회' 브리핑 개최 2017.09.08 150
38 [시민일보] DMZ 생태계 보전 위해 국내외 전문가 경기도로 집결 2017.09.08 142
37 [연합뉴스] "생태계 보전은 투자" 생태계서비스 아시아총회 개막 2017.09.08 152
36 [경향신문] 생태계가 주는 혜택, 얼마를 내시겠습니까 2017.09.08 1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