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상세보기
제목
등록일 2019.08.01 14:12 조회수 28

애연가(愛煙家)들에게 담배를 팔 때, 가져오는 #꽁초 개수 만큼만 담배를 판다. 담배 자판기는 물론 금지시킨다. 이런 상상만으로도 즐겁다. 흡연자들은 펄쩍 뛰겠지만, "꽁초를 가져오라"는 나름의 이유가 있다.

WHO에 따르면, 전 세계 #담배 판매량의 3분의 2가량이 땅바닥에 버려진다. 한 해 420억 개비 이상의 담배꽁초가 나뒹군다. 이 꽁초들이 모두 강으로~ 바다로 간다. #미세플라스틱 주범이다.

 

환경단체 Ocean Conservancy에 따르면, "전 세계 해안가에서 쓰레기를 수거한 결과 그 3분의 1이 담배 꽁초"이다. #해양수산개발원 조사에서는 #해양쓰레기 21%가 꽁초이다. 지나칠 수 없다.

* 담배 사진: Wikipedia50863034_2259196837478444_9025787529600696320_n.jpg

 

총 게시물은 85건 입니다.
번호 제목 등록일 조회수
공지 옥천 반딧불이 서식처 '안터마을' 함께 보호해요! 2018.10.10 219
84 「#아프리카 발 기후변화로 유럽이 다시 뜨거위진다」2019.07.27. 2019.11.01 7
83 「제주: #생태계서비스 위기」2019.07.12. 2019.11.01 5
82 생태계교란생물 등검은말벌 대응연구 활성화 토론회 2019.09.02 27
81 「DMZ로 먹고 살자」2019.05.24. 2019.08.01 55
80 「멧돼지 등쌀 때문에」2019.05.05 2019.08.01 43
79 「쓰레기를 휘감은 심청이」2019.05.04 2019.08.01 33
78 「인류의 기술로 야생을 돕는다」(UNDP) 2019.04.28 2019.08.01 35
77 「서귀포 앞바다 #플라스틱 등 오염에 대하여」2019.04.15 2019.08.01 30
76 「평화사절 두루미는 #미래세대 문화의 전령」2019.03.04. 2019.08.01 30
75 「부엉이가 꿀꺽한 닭값을 물어주기」2019.02.17 2019.08.01 27
» 「미세플라스틱으로부터 사람과 물고기 구하기」2019.01.25 2019.08.01 28
73 「낙원으로 가는 길은 요원한가?」 2019.01.15 2019.08.01 31
72 「반딧불이네 땅 탄생」 2019.01.11 2019.08.01 27
71 「오랜 천이과정을 거친 곶자왈」2019.01.07 2019.08.01 41
70 「#가로림만 #국가해양정원의 선결과제」2019.01.05. 2019.08.01 28
69 「너무 충격적이다」2019.01.03 2019.08.01 32
68 「배보다 배꼽이 크다」2019.01.02 2019.08.01 27
67 「극한투쟁」2019.01.02. 2019.08.01 28
66 자연환경국민신탁 꿀벌살리기 그린캠페인 네트워크 씨드볼트’(Seed Vault) 답사기 2019.07.25 55